2006.7.23 주일공예배 기도문

 

우리 삶의 주관 자 되시는 하나님 아버지,
연약한 우리를 붙드시는 은혜를 감사합니다.

우리가 세상에 속한 탐심과 정욕으로
미끄러질 넘어질

구속의 은혜와 진리와 참된 생명이
주께만 있음을 깨닫게 하시고
붙들어 세워 주심을 감사합니다.

참으로 주의 백성에게 감당할만한 시험을 허락하옵소서.
또한 시험을 이길 믿음과 능력을 주옵소서.
시험을 통하여 위로부터의 위로와 돌보심을 경험하게 하시며
하나님 아버지의 어떠하심과 섭리를
더욱 선명하고 깊이 깨닫게 하옵소서.
그리하여 우리의 참된 소유와 소속이 세상이 아니라
우리 예수 그리스도와 하나님 나라임을
명확히 실증해 나가는 우리의 신앙이 되게 하옵소서.

하나님께서는 거룩한 기관인 주의 몸된 교회를 통하여서
땅에서 주의 백성들이 힘있게 세워져 나가길 기뻐하셨습니다.
우리가 교회를 통하여 공급하시는 은혜의 수단들을
가벼이 생각하거나 능력을 의심치 않도록 하게 하옵소서.
이러한 경향은 세상의 지혜가 교회 가운데로 가만히 들어와
하나님의 지혜인양 행세하기 때문입니다.

이에 우리가 주의하여 깨어 있게 하옵소서.
말씀을 의지하여 이러한 악한 경향들을 물리치고
주의 몸된 교회의 순결함을 지켜 나가게 하옵소서.
세상의 복잡함과 세상이 주는 즐거움과 괴로움에
함몰되고 휘둘려서 말씀을 멀리하지 않도록
성령이여 선하게 인도하옵소서.

주께서 교회를 통하여 허락하신 주의 말씀을
생명과 같이 귀하게 받고 배우게 하시며
주께서 세우신 직분들의 사역을 통해
말씀의 열매가 가정들에서 맺히도록
선하게 인도하옵소서.

다가올 교회 여름수련회를 통해 고린도전서와 골로새서에 나타난
하나님의 비밀과 지혜 그리고 예수 그리스도의 구원의 완전함에
대해 깊이 공부할 있는 선한 기회를 주심을 감사합니다.

우리의 존재가 우리 구주 예수 그리스도 안에 있음으로
위로를 받게 하시며 우리의 삶이 주의 말씀 가운데서
확증되는 귀한 시간이 되게 하옵소서.

목사님이 731일에서 815일간의 일정으로
터어키 선교여행을 다녀올 터인데
곳에서 만나게 하나님의 백성들과
선한 시간들을 많이 가지게 되길 원합니다.
짧은 일정이지만 목사님의 터키에서의 선교사역이
주님의 시간에 은밀한 가운데 확실하고도 놀라운 방법으로
결실을 맺게 되길 원합니다.

크고 작은 모든 것을 지도하시고 다스리시는 하나님 아버지
주님의 선하신 가운데 우리의 교제 안으로
돌아올 있도록 주님의 인도와 보호하심을 간구합니다.

성령께 우리의 예배와 삶을 온전히 의뢰합니다.

우리 구주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기도하였습니다. 아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