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부르심을 어떻게 알 수 있는가?(부르심)

(이와 같은 부르심이 이를테면 목사나 선교사와 같이 전임(Full Time)으로 일하는 사람들한테만 한정되어 있다는 것은 결코 아닙니다.  그 누구한테도 강제로 자신의 부름을 받아들여 자기 뜻을 좇으라고 강요하지는 않으십니다.  주님께서는 알맞은 때가 되면 진실한 기도와 그 분의 뜻을 기꺼이 행하고자 하는 준비된 마음에 답하여 그분의 부르심의 특별한 분명히 나타내시되 먼저는 말씀을 통하여 하시고, 그 다음에는 섭리적인 환경, 그 다음에는 내적인 확신을 통하여 하실 것입니다.  "너희는회개와 믿음으로 예수 그리스도께 나아오라는 하나님의 부르심에 순종하여 그분을 구주와 주님으로 영접하였는지, 그리고 하나님의 말씀과 너희를 향하신 하나님의 뜻을 어떤 식으로라도 고의로 거역하고 있지는 않은지 확실히 하라")

 

 헨리 모리스

 

신약성경에는 하나님께 "부르심"을 받은 모든 사람들에게 주어진 매우 놀라운 약속이 나와 있습니다. 성경은 이렇게 말합니다. "하나님을 사랑하는 자 그 뜻대로 부르심을 입은 자들에게는 모든 것이 합력하여 선을 이루느니라"( 8:28). 이 포괄적인 보증의 말씀은 온 세대에 걸쳐 시련과 어려움을 당하던 믿는 자들에게 큰 힘과 위로의 근원이 되어 왔습니다. 위의 약속이 "하나님을 사랑하는 자""부르심을 입은 자들"에게 주어졌음을 주목하시기 바랍니다. 이것들은 분명히 동의어들입니다.


"부르심을 입은(called, 헬라어로는 kletos)"이라는 단어는 신약에 11번 나오며. "부르심(calling, 헬라어로는 klesis)"이라는 단어도 역시 11번 나옵니다. 이 단어들은 항상 특별한 의미로 하나님의 어떤 일정한 "부르심"을 좇게 하려고 하나님께로부터 명확한 "부르심"을 받은 사람들을 묘사하기 위해 사용되었습니다. 그렇다고
이와 같은 부르심이 이를테면 목사나 선교사와 같이 전임(Full Time)으로 일하는 사람들한테만 한정되어 있다는 것은 결코 아닙니다. 그 단어가 "밖으로(out)"라는 전치사와 결합되면 "교회"라는 단어가 됩니다. 교회는 "밖으로 불러 내어진 사람들"이란 뜻을 지니고 있으며 신약에 115번 나옵니다.
그러므로 참된 교회는 하나님에 의해 세상에서 하나님 자신한테로 부르심을 받은 개개인들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때문에 그들의 믿음, 그들의 활동, 그들의 삶 전체는
"이 세대를 본받지 말아야" 합니다( 12:2). 그들은 "부르심을 입은 부름에 합당하게 행하여야" 합니다( 4:1).
물론 그 최고의 의미로 볼 때 이 부르심은 어떤 사람들을 전임 사역자로 부르시는 것과 관계가 있습니다. 바울은 자신이
"사도로 부르심을 받아 하나님의 복음을 위하여 택정함을 입었다"고 말했습니다( 1:1). 하지만 동시에 그는 로마 지역 교회의 보통 지체들에게도 다음과 같이 기록했습니다. "너희도 그들 중에 있어 예수 그리스도의 것 으로 부르심을 입은 자니라" ( 1:6). 이 사람들의 일부는 실제로 노예들이었으며 그 때문에 자기 직업을 마음대로 선택할 수 없었습니다. 그는 이 사람들에게, 이것조차도 하나님의 부르심에 포함되며 따라서 그들은 하나님의 영광을 위해 그 처지에서 섬길 수 있다고 확신시켰습니다. 그는 고린도의 그리스도인 노예들에게도 다음과 같이 말했습니다.


"주님 안에서 부르심을 받은 노예는 주님께 속한 자유인입니다. 그와 같이, 자유인으로서 부르심을 받은 사람은 그리스도의 노예입니다. "(고전 7:22).


그러므로 하나님의 부르심은 인간들이 고용인 또는 지도자를 선택하려고 궁리하는 표준 위에 기초를 두고 있지 않습니다 "형제자매 여러분, 여러분이 부르심을 받을 때에, 그 처지가 어떠하였는지 생각하여 보십시오. 육신의 기준으로 보아, 지혜 있는 사람이 많지 않고, 권력 있는 사람이 많지 않고, 가문이 훌륭한 사람이 많지 않았습니다.  그런데 하나님께서는 지혜 있는 자들을 부끄럽게 하시려고 세상의 어리석은 것을 택하셨으며, 강한 자들을 부끄럽게 하시려고 세상의 약한 것을 택하셨습니다. " (고전 1:26, 27).

또 하나님의 부르심은 인간의 선행에 기초를 두고 있지도 않습니다.


"하나님께서 우리를 구원하여 주시고, 거룩한 부르심으로 불러 주셨습니다. 그것은 우리의 행실을 따라 하신 것이 아니요, 오직 하나님의 계획과 은혜를 따라 하신 것입니다. 이 은혜는 영원 전에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우리에게 주신 것인데, "(딤후 1:9).


그러므로 이 부르심은 하나님 자신의 뜻과 은혜에서 유래한 것입니다.
이것은 예수 그리스도 안에서 구원과 용서가 있다는 기쁜 소식 곧 복음 을 통해서 유효하게 됩니다.
"하나님이 처음부터 너희를 택하사 성령의 거룩하게 하심과 진리를 믿음으로 구원을 얻게 하심이니 이를 위하여 우리 복음으로 너희를 부르사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영광을 얻게 하려 하심이니라"(살후 2:13,14).


이상의 모든 것들은 주 예수 그리스도 안에 있는 모든 진짜 신자들, 참으로 "하나님을 사랑하는 자들" "그 뜻대로 부르심을 입었다"고 요약할 수 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자기가 구원하는 각 사람에 대하여 뜻을 가지고 계시며, 자기 뜻을 알리기를 원하시며, 각 사람에게 능력을 주어 그것을 성취하기를 원하십니다. 이 뜻은 우리가
"우리 주 곧 구주 예수 그리스도의 은혜와 저를 아는 지식에서 자라감에" 따라 계시되고 성취되는데 그렇게 되는 데에는 여러가지 요소와 단계가 필요합니다(벧후 3:18).

그러나 하나님께서 구원 받지 않은 사람을 강요하여 그리스도께 나아와 구원을 얻으라는 자신의 부름을 수락하도륵 만들지는 아니하시 듯이 그 누구한테도 강제로 자신의 부름을 받아들여 자기 뜻을 좇으라고 강요하지는 않으십니다. 구원의 문제에 있어서나 하나님의 뜻을 행하는 문제에 있어서나 공통적으로 슬픈 사실은 "청함(부르심)을 받은 자는 많되 택함을 입은 자는 적으니라"입니다( 22: 14).

가장 큰 기쁨과 축복의 삭 특히 우리 앞에 확실히 뻗어 있는 영원에 비추어 평가된 기쁨과 축복의 삶은 하나님의 뜻을 순종하는 삶이요, 그 분의 부르심을 성취하는 삶입니다.

무엇보다도 사도는 각 그리스도인들에게
"더욱 힘써 너희 부르심과 택하심을 굳게 하라"고 권합니다 (벧후 1:10). 다시 말해서 "너희는 회개와 믿음으로 예수 그리스도께 나아오라는 하나님의 부르심에 순종하여 그분을 구주와 주님으로 영접하였는지, 그리고 하나님의 말씀과 너희를 향하신 하나님의 뜻을 어떤 식으로라도 고의로 거역하고 있지는 않은지 확실히 하라"는 뜻입니다.

그렇게 한 그리스도인은 그 다음에 바울과 같은 기도를 드릴 수 있게 됩니다.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하나님, 영광의 아버지께서 지혜와 계시의 영을 여러분에게 주셔서, 아버지를 알게 하시고,   여러분의 마음의 눈을 밝혀 주시기를 빕니다. 그리하여 하나님께서 여러분을 부르셔서 여러분에게 주신 그 소망이 무엇인지, 하나님께서 성도들에게 주신 상속의 영광이 얼마나 풍성한지,   하나님께서 우리 믿는 사람에게 강한 힘으로 활동하시는 그 능력이 얼마나 큰지를, 여러분이 알게 되기를 바랍니다." ( 1:17~19).

 

주님께서는 알맞은 때가 되면 진실한 기도와 그 분의 뜻을 기꺼이 행하고자 하는 준비된 마음에 답하여 그분의 부르심의 특별한 분명히 나타내시되 먼저는 말씀을 통하여 하시고, 그 다음에는 섭리적인 환경, 그 다음에는 내적인 확신을 통하여 하실 것입니다.


부르심의 성질을 확인한 다음에 그 능력 안에서 사도 바울이 다음과 같이 말한 것처럼 전심으로 주님을 섬기는 것은 믿는 자의 큰 기쁨과 특권이 될 것입니다.


"형제자매 여러분, 나는 아직 그것을 붙들었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내가 하는 일은 단 한 가지입니다. 곧 뒤에 있는 것을 잊어버리고, 앞에 있는 것만을 바라보고,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하나님께서 위로부터 부르신 그 부르심의 상을 받으려고, 목표를 향하여 달려가고 있습니다."( 3:13,1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1 ★믿음은 선물인가? - 데이빗 던랩 서성필 2012.11.23 2648
60 부활하신 예수님(부활) - 윌리엄 E. 생스터(William E. Sangster) [53] 서성필 2012.11.23 3709
59 하나님의 은혜(10) - 윌리암 맥도날드 서성필 2012.11.23 2454
58 하나님의 은혜(9) - 윌리암 맥도날드 서성필 2012.11.23 2578
57 하나님의 은혜(8) - 윌리암 맥도날드 서성필 2012.11.23 2226
56 하나님의 은혜(7) - 윌리암 맥도날드 서성필 2012.11.23 2498
55 하나님의 은혜(6) - 윌리암 맥도날드 서성필 2012.11.23 2459
54 하나님의 은혜(5) - 윌리암 맥도날드 서성필 2012.11.23 2082
53 하나님의 은혜(4)-인간에 대한 하나님의 선하심 - 윌리암 맥도날드 서성필 2012.11.22 2029
52 하나님의 은혜(3)-인간의 죄악성 - 윌리암 맥도날드 [61] 서성필 2012.11.22 3354
51 하나님의 은혜(2) - 윌리암 맥도날드 서성필 2012.11.22 2196
50 하나님의 은혜(1) - 윌리암 맥도날드 서성필 2012.11.22 2848
» 하나님의 부르심을 어떻게 알 수 있는가?(부르심) - 헨리 모리스 서성필 2012.11.22 4752
48 죽음, 십자가 그리고 피(은혜, 십자가) - 어거스트 반 린 서성필 2012.11.22 2556
47 부활, 그 적실성(행17:16~34)(부활) - 마틴 로이드 존스 서성필 2012.11.22 3188
46 한가지 중요한 질문 - David Martyn Lloyd-Jones 서성필 2012.11.22 2208
45 부활의 의미 - David Martyn Lloyd-Jones 서성필 2012.11.22 4236
44 놀라운 십자가(도덕법) - David Martyn Lloyd-Jones 서성필 2012.11.22 2074
43 부흥을 위한 기도의 동기(출33:12~17) (우리의 행동으로) - David Martyn Lloyd-Jones [1] 서성필 2012.11.22 2826
42 부흥의 긴박성(막9:28-29)(프로그램,철학) - David Martyn Lloyd-Jones [2] 서성필 2012.11.22 27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