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경이 말씀하시는 부흥


- 알반 더글러스



오늘날 많은 목회자들은 '부흥'에 관하여 자주 설교를 합니다. 이것은 아주 좋은 일입니다. '부흥'은 영적인 부패를 막는 유일한 길입니다. 우리는 시편 34:3,4에서 '부흥'에 영향을 주는 세 가지를 발견할 수 있습니다.


1. : 손이 깨끗해야 합니다. 손은 우리의 행동을 나타내는 것이기 때문입니다.

2. 마음 : 마음이 정결해야 합니다. 마음은 우리의 감정을 표현하는 것이기 때문입니다.

3. : 혀에 속임수가 있어서는 안되며, 정직해야 합니다. 혀는 말을 표현하는 것이기 때문입니다. 


이 세 가지는 우리의 진정한 인격을 드러내는 것입니다.


I. 부흥이란 무엇인가? (부흥의 정의)


부흥이란 무기력하고 태만한 상태에서 활기차고 정상적인 생활과 의식으로 다시 되돌아가는 것을 말합니다. 복음전도와 부흥 사이에는 차이가 있습니다. 죄인을 주님께로 돌이키는 데는 복음전도가 필요합니다. (영적으로) 죽은 사람을 부흥시킬 수는 없습니다. 그는 새로운 탄생을 필요로 합니다.


그러나 그리스도인이 된 후 거듭 죄를 짓거나 타락한 사람에게는 부흥이 필요합니다. 부흥은 바로 타락한 그리스도인을 전환시키는 것입니다. 부흥은 전능하신 하나님께 순종하는 새로운 출발입니다. 또 부흥된 사람은 모든 사람들에게 큰 영향을 미치며, 하나님의 임재와 영광을 깊이 느끼게 합니다.


II. 부흥은 언제 필요합니까?


모자가 필요하지 않으면 그것을 사지 않을 것입니다. 마찬가지로 당신이 부흥의 필요를 느끼거나 원하지 않는다면, 당신은 결코 부흥되지 않을 것입니다. 하나님께서 주시는 생수의 강은 늘 흐르고 있으나, 당신이 목마르지 않으면 그 물을 마시려 하지 않을 것입니다. 그러나 당신이 목말라 하면 그것을 마실 수 있습니다.


부흥은 형제애가 메말랐을 때 필요합니다. 불화, 시기, 다툼, 사악한 말들은 부흥이 필요하다는 확실한 표시입니다. 당신의 마음이 비탄이나 미움으로 가득 차 있습니까? 그렇다면 당신은 부흥을 필요로 하는 것입니다.


타락은 부흥이 필요하다는 확실한 표시입니다. 당신은 성경보다 신문을 더 좋아합니까? 교회에 가는 것보다 쇼를 보러가는 것을 더 낫게 여깁니까? 주 예수 그리스도를 겸손하게 섬기는 것보다 인기를 얻는 것에 더 관심이 있습니까? 그렇다면 당신은 확실히 부흥을 필요로 하는 것입니다.

도둑질이나 거짓말, 불순종 등도 부흥이 필요하다는 분명한 증거입니다.


부흥된 그리스도인은 잃어버린 영혼에게 관심을 갖게 됩니다. 그러나 타락하고 냉담해진 그리스도인은 죄인들이 지옥에 가든지 말든지 관심을 갖지 않습니다.



 
III. 부흥을 얻는 방법


역대하 7:14은 부흥의 네 가지 단계를 간단하고도 정확하게 제시하고 있습니다.


"내 이름으로 불리는 내 백성이 겸손해지고 기도하며 내 얼굴을 찾고 그들의 악한 길에서 돌이키면 내가 하늘에서 듣고 그들의 죄를 용서하며 그들의 땅을 치유하리라"


이 말씀은 누가 부흥될 수 있는지 규정하고 있습니다.. "내 이름으로 불리는 내 백성"입니다. 그리스도인은 그리스도의 이름을 따라 불리워집니다. 오직 하나님의 진정한 자녀만이 부흥될 수 있습니다. 죄인들은 먼저 회개해야 합니다. 그 과정은 다음과 같습니다.


1. 먼저 겸손해져야 합니다. 겸손은 회개하고 순종하는 가운데 자발적으로 고개를 숙이는 것입니다. 겸손의 반대는 교만입니다. 교만을 버리십시오.


2. 기도하십시오. 하나님께서는 당신의 개인적인 죄를 입을 열어 고백하기를 기다리고 계십니다.

3. 하나님의 얼굴을 찾으십시오. 왜 그분의 얼굴을 찾아야 합니까? 왜냐하면 우리가 죄를 지었을 때, 그분께서 우리로부터 얼굴을 돌리셨기 때문입니다.


4. 악한 길에서 돌이키십시오. 이것이야말로 진정한 회개입니다. 하나님께서 당신에게 죄를 미워하는 마음을 주시도록 기도하십시오.


이 네 가지 단계에 순종한 결과는 다음과 같습니다.


1. 하나님께서는 당신의 기도를 들으실 것입니다.

2. 하나님께서는 당신의 죄를 용서하실 것입니다. 이것은 세상에서 가장 영광스러운 일입니다.
3. 하나님께서는 당신의 생활을 치유하시고 고쳐주실 것입니다. 성령님께서 당신을 올바른 방향으로 이끌어 주실 것입니다.


IV. 우리는 왜 부흥을 필요로 합니까?


우리는 죄인이기 때문에 부흥이 필요합니다. 타락은 죄의 결과입니다. 우리는 부모나 자식, 그리고 그 어떤 것보다 하나님을 더 사랑해야 합니다. 부흥된 사람만이 온 마음과 생명과 힘을 다하여 하나님을 사랑할 수 있습니다(10:27).


우리는 하나님의 말씀을 사랑하고 매일 읽어야 합니다. 냉냉한 마음은 기계적인 습관으로 성경을 읽으나, 부흥된 마음은 그 말씀을 기뻐합니다.


우리는 기도해야 합니다. 타락한 사람의 기도는 형식적이며 죽어 있습니다. 그러나 부흥된 그리스도인의 기도는 하나님의 보좌에 닿을 때마다 다른 사람의 마음을 감동시킵니다.


우리는 분별력있고, 주의 깊으며, 조심스럽고도 신중하게 행보해야 합니다. 냉담한 그리스도인은 영적으로 반쯤 잠자고 있는 것이며, 사탄에게 표적이 됩니다.


누가복음 14:25-33은 다음과 같이 말씀합니다.


1. 누구든지 내게 오면서, 자기 아버지와 어머니와 아내와 자녀와 형제와 자매와 참으로 자신의 생명까지도 미워하지 아니하면 "내 제자가 될 수 없느니라"

2. 누구든지 자기 십자가를 지지 않고 나를 따라오는 자는 "내 제자가 될 수 없느니라."
3. 너희 중에 누구든지 자기가 가진 모든 것을 버리지 아니하는 자는 "내 제자가 될 수 없느니라."

V. 부흥의 결과


헤브리디즈 부흥의 결과 : 사람들은 하나님의 영광과 경이에 몰두되고 하나님의 임재를 깊이 체험했으며, 죄의 깊은 자각과 함께 죄인들의 회심에 고개를 숙이고 감동했습니다. 사회의 모든 악은 그 밤에 홍수에 밀리듯 쓸어졌으며, 다시금 타락하는 자들은 거의 없었습니다.


동부 중앙 아프리카 부흥의 결과 : 죄의 무서움을 새롭게 인식하며 순간순간 성령님과 교제하는 생활이 시작되었습니다.


중국 부흥의 결과 : 고백, 부흥, 회심이 이루어졌고, 분파되었던 교회들이 고침을 받았습니다.


모라비아 부흥의 결과 : 100년 동안(1727-1827) 지속되었던 기도 모임은 유럽 모든 나라에 복음을 전하고 남북 아메리카, 아프리카, 그린랜드 등의 이방 민족에게 복음을 전하여 현대 선교의 기초가 되었습니다.


당신은 부흥을 원하십니까? 우리가 원한다면 부흥을 이룰 수 있습니다. 악으로 타락했다가 부흥된 그리스도인은 다른 사람들에게 큰 축복의 영향을 미치게 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영적 감정을 분별하라 - 조나단 에즈워즈 [2] 서성필 2012.11.21 6085
65 영적 감정과 믿음의 의무 - 조나단 에드워드 서성필 2012.11.29 3308
64 영적 감정과 천국 - 조나단 에드워즈 서성필 2012.11.29 2903
63 영적 감정의 실천 - 조나단 에드워드 서성필 2012.11.29 3439
62 영적 감정의 종류 - 조나단 에드워드 서성필 2012.11.29 3441
61 영적 감정의 중요성 - 조나단 에드워드 서성필 2012.11.29 2957
60 영적 감정의 실체 - 조나단 에드워드 서성필 2012.11.29 3493
59 성령의 내주(內住)와 충만(充滿)에 관한 고찰. - 이광호(Ph.D/홍은개혁신학연구원) 서성필 2012.11.23 3078
58 하나님의 거룩한 영을 슬프게 하지 말라(성령) - 로버트 맥체인 (Robert McCheyne, 1813 - 1843) 서성필 2012.11.21 3266
57 ★ 보증 (성령) - 로이드 존스 서성필 2012.11.21 3773
56 성령의 첫 열매(롬8:1-4)(성령) - 존 웨슬리 서성필 2012.11.21 3841
55 ★노예의 영과 아들의 영 (롬8:15)(성령) - 존 웨슬리(1703~1791) [1] 서성필 2012.11.21 3169
54 ★성도의 견인의 의미(성령의 열매) - 존 오웬(John Owen, 1616~1688) [34] 서성필 2012.11.21 4550
53 성령 세례(교회, 유기체) - 어네스트 타담 [12] 서성필 2012.11.21 3750
» 성경이 말씀하시는 부흥 - 알반 더글러스 [1] 서성필 2012.11.21 3551
51 한 본성주의 - 데이빗 던랩 [5] 서성필 2012.11.21 3229
50 율법의 두가지 면을 상고하면서(롬) - C. H. 매킨토쉬 서성필 2012.11.21 2952
49 육신 안에 있지 아니하고 성령 안에 있나니(롬) - C. A. Coates 서성필 2012.11.21 2861
48 영적인 사고의 중요성(시73:16-20) - David Martyn Lloyd-Jones 서성필 2012.11.21 2989
47 성령의 열매 16: 선함/타인에 대한 관심과 배려 - 제임스 낙스 [1] 서성필 2012.11.21 4136
46 성령의 열매 15: 믿음/하나님의 아들의 믿음으로 사는 삶 - 제임스 낙스 [3] 서성필 2012.11.21 2961